OK저축은행, '읏맨' 내세운 새 TV 광고 선봬…공익적 메시지 담아

기사입력 : 2019-02-08 11: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사진=OK저축은행
[글로벌이코노믹 이효정 기자]
OK저축은행이 자사 캐릭터인 '읏맨'을 내세운 새 TV 광고를 선보였다.

8일 OK저축은행에 따르면 이번 새 TV 광고는 괴수 '고질러'가 나타나 사람들의 과소비를 부추기고 이를 지켜보던 읏맨이 박사 역할로 등장하는 배우 이순재의 조언으로 괴수를 해치우는 내용으로 채워졌다.

이번 광고에서 읏맨 캐릭터는 3D 그래픽 기술을 통해 구현됐으며, 고질러와의 대립에서 읏맨이 "저축부터 하면 돼지"라고 외치며 황금돼지저금통으로 공격하는 모습을 통해 재미 요소도 발견할 수 있다.

OK저축은행 관계자는 "읏맨을 통해 여신과 수신 기능을 모두 갖춘 금융사로서 면모와 친근한 기업 이미지를 유쾌하게 담아내기 위해 노력했다"며 "동시에 저축에 대한 공익적인 메시지를 전하고자 이 같은 광고를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광고는 TV 외에도 OK저축은행의 페이스북 및 유튜브 채널에서도 볼 수 있다.

한편 지난해 7월 OK저축은행이 처음으로 선보인 캐릭터 읏맨은 지난해 말 광고 '한꺼번에 결재받기' 편에 처음 등장했다.


이효정 기자 lhj@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