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산업혁명과 AI 대한민국' 포럼 20일 개최

신성철 KAIST 총장, 포럼서 ‘4차산업혁명과 대한민국 성공방정식’ 기조 강연

기사입력 : 2019-02-07 14:2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오는 20일,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4차산업혁명과 AI 대한민국' 포럼이 개최된다. (사진=KAIST)
[글로벌이코노믹 이수연 인턴 기자]
판교미래포럼과 지능정보산업협회가 주최하는 ‘4차산업혁명과 AI 대한민국’ 포럼이 오는 20일 판교테크노밸리에 있는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서 개최된다.

이 포럼에는 정·관계 인사 800여명이 참여해 국내 AI 관련기술의 연구개발 현황을 살필 계획이다. 아울러 신산업 육성을 위한 국가산업 정책 방향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사회적 공감대를 조성하고 관련기업 간 최신정보를 공유할 예정이다.

주최 측은 이번 포럼의 의미에 대해 “AI 기술이 대한민국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하고 산업생태계를 재편할 수 있도록 국가적 지원체계의 확립과 산학연을 포함한 정·관계 간 협력관계를 구축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 열리는 ‘4차산업혁명과 AI 대한민국’포럼은 KAIST 산학협력단,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KAIST기계지능및로봇공학다기관지원연구단이 주관한다.

당일 오전 9시부터 시작되는 1부 행사는 ▲발달학습 및 정서지능/(황성주·조성호 교수) ▲평생학습 및 최적화 알고리즘/(김준모·윤세영 교수) ▲신개념 강화학습/(이상완·정송 교수) ▲지능 대화 에이전트 및 딥러닝 시각기술(이수영·권인소 교수) 등 4개 세션으로 진행된다. 또 KAIST 교수진의 연구내용 발표와 함께 IoT & 로봇통합시스템 및 학습알고리즘 등 총 20여 개에 달하는 첨단 AI 관련기술이 포스터 세션을 통해 각각 소개된다. KAIST AI 기술이전 상담 및 포스닥(Post-Doc·박사후 과정) 인력지원 상담도 1부 행사시간에 진행된다.

오후 2시부터 진행되는 2부 행사에서는 신성철 KAIST 총장이 ‘4차산업혁명과 대한민국 성공방정식’을 주제로 기조강연을 하고 또 4차산업혁명과 인공지능분야 최고 전문가로 손꼽히는 김태유 서울대 교수와 김종환 KAIST 공과대학장이 각각 ‘4차산업혁명과 패권의 비밀’, ‘4차산업혁명과 인공지능’을 주제로 발표한다.

패널토론과 청중 질의응답 시간에는 고경철 KAIST 연구교수를 좌장으로 문전일 로봇산업진흥원장, 김지원 과기정통부AI정책팀장, 명현 KAIST 교수, 송세경 한국SW·ICT총연합회 산업혁신위원장, 강용성 와이즈넛대표, 고영회 전 대한변리사회 회장, 이경전 경희대 교수, 김혜영 시니어벤처협회 창업연구소장 등 전문가들이 패널로 나서며 ‘AI 융합혁신을 위한 4차산업혁명 국가정책 수립방안’을 주제로 열띤 토론을 전개할 예정이다.

특히 이날 포럼에는 특별행사로 KAIST가 그동안 연구해 온 AI 기술성과는 물론 지능정보산업협회 회원사를 포함해 ㈜ATEC, ㈜와이즈넛 등이 참여하는‘AI기술/제품 전시회’도 함께 열려 많은 참가자들의 관심을 끌 것으로 예상된다.

곽덕훈 판교미래포럼 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우리나라 4차산업혁명의 성공시대를 열기위해서는 KAIST와 판교밸리에 입주한 기업들이 상호 밀접한 연계를 통해 핵심적이고도 주도적으로 역할을 수행해야 한다“고 강조할 계획이다.

포럼에 참석을 원하거나 부스 참여를 통해 AI 관련기술 또는 제품전시를 원하는 기업은 15일까지 지능정보산업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접수하면 된다.
사전등록을 하는 참가자들에 한해 무료이며 현장 등록은 2만원이다.


이수연 기자 swoon77@g-enews.com 이수연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관련기사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