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4분기 카드이용액 8.9% 증가

기사입력 : 2019-02-01 09:3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자료=여신금융협회
[글로벌이코노믹 이효정 기자] 지난해 4분기 전체 카드 승인금액이 8.9% 늘어나며 비교적 높은 수준의 증가폭을 보였다.

1일 여신금융협회에 따르면 지난해 4분기 전체 카드 승인금액과 승인건수는 각각 209조8000억원, 51억4000건으로 전년동기보다 각각 8.9%, 11.9% 증가했다.

지난해 3분기에 승인금액과 승인건수가 전년동기대비 6.7%, 9.5% 늘어난 것에 비하면 증가폭이 확대된 것이다.

이는 추석 연휴가 2017년에는 4분기에 포함됐으나 지난해에는 3분기에 포함되면서 지난해 4분기 영업일수가 상대적으로 더 늘어났기 때문이다. 또 승용차 개별소비세 인하, 유류세 인하를 비롯해 기업의 할인 행사, 미세먼지와 관련된 가전제품 및 물품 구매 수요 증가 등도 영향을 끼쳤다.

지난해 4분기 개인카드의 승인금액과 승인건수는 각각 172조2000억원, 48억2000건으로 전년동기대비 9.8%, 11.8% 증가했다. 법인카드의 승인금액 및 승인건수는 각각 37조8000억원, 3억2000건으로 5.1%, 12.8% 늘었다.

업종별로는 초·중등학교 학부모가 교육비를 카드로 낼 수 있게 되고 학원 이용 수요가 증가하면서 교육서비스업이 전년동기대비 26.9%나 늘었다. 이어 보건업 및 사회복지 서비스업은 12.3%, 예술, 스포츠 및 여가관련 서비스업 9.3% 숙박 및 음식점업 8.8%, 도매 및 소매업 8.3%, 순으로 증가폭이 컸다.


이효정 기자 lhj@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