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국필립모리스, 금요일 조기 퇴근제 도입

공유
0


한국필립모리스, 금요일 조기 퇴근제 도입

center
한국필립모리스=제공
[글로벌이코노믹 김혜림 기자] 한국필립모리스가 ‘금요일 조기 퇴근’ 제도를 다음달 1일부터 시행한다고 31일 밝혔다.

매주 금요일 오후에 일찍 퇴근하는 새 제도의 도입으로 직원들은 금요일 오후부터 주말까지 충분한 휴식을 취하고 가정에 좀 더 많은 시간을 할애할 수 있게 됐다.

‘금요일 조기 퇴근’ 제도는 주52시간 근무 시대를 맞아 한국필립모리스가 선제적으로 도입하는 제도로 직원들의 충분한 여가 시간 보장과 업무 효율 증진 효과가 기대된다. 지난 24일 열린 노사협의에서 제도 도입에 대한 양측의 최종 합의가 이뤄졌다.

이에 따라 한국필립모리스 직원들은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는 매일 9시간씩 근무하고, 금요일에는 4시간만 일한 뒤 오후에 일찍 퇴근하게 된다. 통상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업무가 많고, 금요일에는 상대적으로 적은 특성을 반영해 제도를 설계했다. 경영진도 앞으로는 금요일 오후 조기 퇴근 준수를 위해 회의와 미팅을 금요일 오후에 진행하지 않을 계획이다.

한국필립모리스 직원들은 이미 시행 중인 유연근무제와 함께 조기 퇴근제의 도입으로 능동적인 업무시간 관리와 주말 여가시간 확대 효과를 얻게 됐다. 회사는 2018년부터 직원들이 자신의 업무와 생활패턴에 따라 오전8시~10시 사이에 출근하고, 오후 5시~7시 사이에 퇴근하는 유연근무제를 도입했다. 특히 어린 자녀를 돌봐야 하는 맞벌이 기혼 직원들과출퇴근 전후 시간을 활용해 자기계발에 열심인 직원들이 이 제도를 적극 활용하고 있다.

조기 퇴근제가 도입되면 지금까지 오전 8시에 출근해 오후 5시에 퇴근했던 직원은 월요일부터 목요일에는 오후 6시까지 근무하고, 금요일엔 정오에 퇴근할 수 있다. 또 오전 9시에출근하는 직원은 월요일부터 목요일엔 오후 7시까지 일하고, 금요일엔 오후 1시 퇴근이 가능하다.


김혜림 기자 hr073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