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름 왕따논란 입연다…“왜 갑자기 이 시점에?” 시끌

기사입력 : 2019-01-10 21:3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네이버 인물정보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최성해 기자]
김보름이 포털실시간 검색어 상위어에 오르며 누리꾼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왕따 주행’ 논란에 시달렸던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김보름이 왕따 논란에 대해 뒤늦은 심경을 밝혔다.

김보름은 11일 오전 10시 50분 뉴스A LIVE에 단독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 2018 평창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팀추월 경기에서 제기됐던 ‘왕따논란’에 대한 입을 연다.

뉴스A 예고편에 따르면 김보름은 “당시 피해자와 가해자가 바뀌었다”고 밝히기도 했다.

김보름의 단독뉴스출연을 놓고 누리꾼들의 의견이 팽팽하게 맞서고 있다.

일부 누리꾼들은 SNS를 통해 “같은 라인, 지금 이 타이밍에 너가 그걸 이야기 하는건 이상하다”, “왜 갑자기 이 시점에 나오나요”, “심석희 건 덮으려고 터트리는지 의도가 의심된다” 등 의견을 제시하고 있다.

반면 다른 누리꾼들은 “왕따발표는 시기봐가면서 발표는지? 이제 왕따피해자도 빨간눈으로 바라보네” “아직도 국민성은 1년 전 수준, 애초에 선후배관계가 엄격한 빙상계에서 후배가 선배를 왕따시키겠느냐” “김보름 힘내세요, 잘못한게 하나도 없어요” 등 반대의 의견도 밝히고 있다.


최성해 기자 bada@g-enews.com

최성해 차장 bada@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스포츠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