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예고]'왼손잡이 아내' 7회 송원석 페이스오프, 김진우 1인2역 시작…하연주, 오라가 입성!

기사입력 : 2019-01-10 14:4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10일 오후 방송되는 KBS2TV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 7회에서는 이수호(송원석) 얼굴을 페이스오프로 박도경(김진우)으로 바꿔치기한 장에스더(하연주)가 오라가로 입성하는 반전이 그려진다. 사진=KBS 영상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김진우가 본격적으로 이수호와 박도경 1인2역을 시작한다.

10일 오후 방송되는 KBS2TV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극본 문은아, 연출 김명욱) 7회에서는 이수호(송원석 분) 얼굴을 페이스오프로 박도경(김진우 분)으로 바꿔치기한 장에스더(하연주 분)가 오라가로 입성하는 반전이 그려진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 '왼손잡이 아내' 7회 예고 영상에 따르면 이수호의 아이를 낳던 오산하(이수경 분)는 산고 끝에 정신을 잃는다.

산하 엄마 백금희(김서라 분)는 "산모와 아이 모두 위험하다"는 의료진의 말에 충격 받는다.

한편, 성형수술을 통해 죽은 박도경과 수호의 얼굴을 바꿔치는데 성공한 에스더는 오라가로 입성하기 위한 계략을 꾸민다.

앞서 방송된 6회 말미에 에스더는 사고로 죽은 박도경 대신 이수호 얼굴을 완전히 갈아엎어 도경과 똑같이 성형수술을 한 모습을 확인하고 감격했다.

의료진은 에스더에게 "깨어날 확률은 거의 제로에 가깝다"고 수호의 상태를 밝힌다. 하지만 에스더는 도경의 얼굴로 페이스오프한 수호 사진을 담아 조애라(이승연 분)에게 전송한다.

과거 에스더 살해를 지시했던 조애라는 흔적도 없이 사라졌다가 몇 달 만에 휴대폰으로 전송된 아들 도경의 얼굴을 확인하고 경악한다.

에스더는 '어머님. 기다리고 있을게요. 도경씨랑, 우리 아기랑 함께'라는 문자를 보내 조애라가 자신을 찾아 나서도록 유도한다.

병원에 온 애라는 의식을 잃은 도경의 얼굴을 확인하고 충격 받는다. 에스더는 침대에 누은 사람이 수호인줄 모르는 애라를 보고 의미심장한 미소를 짓는다.

한편, 박순태(김병기 분) 오라그룹 회장이 "도경이한테 무슨 일 일었니?"라고 추궁하자 애라는 무릎을 꿇고 "사실은 도경이 여자가 사라지던 날 사고가 있었다"고 밝힌다.

마침내 애라와 함께 오라가에 입성한 에스더는 ''당신이 살아서는 못 누린, 당신의 모든 걸 이 아이한테 줄게'라며 탐욕을 불태운다.

수호와 박도경 1인 2역을 맡게 된 김진우와 이수경의 접점은 과연 무엇인지 호기심을 자극하는 '왼손잡이 아내'는 평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연예스타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