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스킨라빈스, 겨울 맞이 차음료 2종

기사입력 : 2018-12-06 15:1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배스킨라빈스=제공
[글로벌이코노믹 김형수 기자]

배스킨라빈스는 추운 겨울에 따뜻하게 즐길 수 있는 차음료 2종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배스킨라빈스가 새롭게 선보이는 차음료는 SPC그룹이 론칭한 블렌디드 티(Blended tea) 브랜드인 '티트라(Teatra)'의 제품으로, 카페인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히비스커스’와 진한 풍미를 가진 블랙티 ‘잉글리쉬 블랙퍼스트’로 구성됐다.

‘히비스커스'는 비타민C와 항산화 물질이 풍부한 히비스커스 꽃잎을 우려 특유의 상큼한 맛과 다채로운 과일의 향미가 조화를 이루는 디카페인 차다. ‘잉글리쉬 블랙퍼스트’는 인도 아삼(Assam) 지역에서 생산되는 ‘아쌈’과 스리랑카에서 생산되는 ‘실론’을 블랜딩해 매력적인 풍미를 선사한다. 두 제품 모두 가격은 모두 3000원이다.


김형수 기자 hyung@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생활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