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수지 80개월 연속 흑자

기사입력 : 2018-12-06 08:26 (최종수정 2018-12-06 09:0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이정선 기자]
경상수지가 80개월 연속 흑자를 나타냈다.

6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8년 10월 국제수지(잠정)'에 따르면 월중 경상수지는 91억9000만 달러의 흑자를 기록, 2012년 3월부터 80개월째 흑자를 계속했다.

흑자는 전달의 108억3000만 달러에 비해서는 적지만 작년 같은 달의 57억2000만 달러보다는 크게 늘어났다.

이에 따라 올 들어 10월까지의 경상수지 흑자는 668억7000만 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의 669억 4000만 달러와 비슷한 수준을 나타냈다.

상품수지는 110억 달러 흑자를 냈다. 수출이 작년 동기보다 28.8% 증가한 572억4000만 달러로 역대 최대 기록을 세웠다. 수입은 29% 늘어난 462억4000만 달러로 나타났다.

서비스수지는 22억2000만 달러 적자로, 적자 규모가 전달의 25억2000만 달러 적자, 작년 동기의 35억3000만 달러보다 축소됐다.

이는 여행수지 적자가 9억5000만 달러로 2016년 11월의 7억5000만 달러 이후 가장 적었던데 힘입은 것으로 풀이됐다.

본원소득수지는 9억6000만 달러 흑자, 이전소득수지는 5억4000만 달러 적자를 나타냈다.

한편 내국인의 해외증권 투자는 26억7000만 달러 증가한 반면, 외국인의 국내 증권투자는 40억8000만 달러 감소했다. 했다. 내국인의 해외 증권투자는 2015년 9월 이후 계속 증가하는 추세를 보였다.


이정선 기자 jslee@g-enews.com

이정선 기자 jslee@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