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LG전자, 獨서 스마트폰 재부팅 버그 발생…"통신사 네트워크 문제"

기사입력 : 2018-12-05 18:3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LG전자의 스마트폰이 독일에서 끊임없이 재부팅되는 버그가 발생해 불편을 겪고 있는데, LG전자 측은 이러한 문제점을 하위 브랜드의 통신사 네트워크 문제라고 밝혔다.

LG전자의 최신폰인 'G7씽큐'가 독일에서 끊임없이 재부팅 되는 버그가 발생해 소비자들의 불만이 쌓이고 있다.

이처럼 재부팅 되는 버그는 G7씽큐가 처음은 아니다. 재부팅 버그는 LG V20을 비롯해 LG G4, LG G5, LG V10에서도 발생했다.

장치 결함으로 인한 재부팅 문제도 있었지만, 독일 통신업체의 네트워크 문제가 대부분인 것으로 나타났다. Congstar, Telekom 등의 하위 브랜드에서 문제가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

LG전자 관계자는 "LG전자는 하드웨어와 관련된 문제는 이미 해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소프트웨어적인 문제는 네트워크와의 상호작용 때문에 생긴 것"이라고 말했다.


취재=표진수 기자 취재=표진수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동영상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