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IT&E, 국내 최대 규모 ‘VR스테이션 강남점’ 오픈

기사입력 : 2018-11-18 09: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현대백화점그룹=제공
[글로벌이코노믹 김형수 기자]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IT전문기업인 현대IT&E는 오는 30일 ‘VR 스테이션 강남점’을 오픈한다고 18일 밝혔다.

‘VR 스테이션 강남점’은 3960㎡(1200평) 규모로 총 4개층으로 운영된다. 지하1층과 지상1층에는 일본 유명 엔터테인먼트 기업인 반다이남코어뮤즈먼트의 VR 콘텐츠로 구성된 ‘VR Z’가 들어선다. 2층과 3층에서는 국내 VR 게임을 비롯해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선보인다.

이를 위해 현대IT&E는 지난달 유명 애니메이션 캐릭터의 IP(Intellectual Property, 지식재산)를 활용해 일본에서 최대 규모의 ‘VR 테마파크(VR ZONE·브이알 존)’를 운영 중인 일본 유명 엔터테인먼트 기업 반다이남코어뮤즈먼트와 VR 콘텐츠 독점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현대IT&E는 ‘VR 스테이션 강남점’에 국내에서도 많은 마니아층을 보유하고 있는 마리오 카트, 드래곤볼, 신세기 에반게리온, 갤러그 등을 활용한 총 11종의 반다이남코어뮤즈먼트 VR 콘텐츠를 국내에 처음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2층과 3층에 들어서는 국내 VR 콘텐츠존은 국내 스타트업 및 중소 VR 기업과 협업해 서핑·총싸움 등의 VR 게임(어트랙션)을 운영한다. 아울러 VR 기술을 활용한 시네마·미디어아트·웹툰 등 다양한 문화 콘텐츠도 선보인다.

특히 ‘VR 시네마’는 VR과 4DX를 접목시킨 16석 규모의 VR 전용 영화관으로, 최고급 사양의 헤드셋과 모션체어를 적용해 VR 영화를 실감나게 감상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국내 최초로 5면(전후좌우 및 바닥) 공간에서 관람객들의 모션에 따라 영상이 변하는 체감형 ‘VR 미디어 아트’와 조석·DEY 등 유명 웹툰 작가의 작품을 VR로 볼 수 있는 ‘VR 툰’ 등도 들어선다.

VR 스테이션 이용 금액은 국내 주요 VR 테마파크와 비슷한 수준으로, 온라인 사전 예약시 VR 게임 4종을 이용할 수 있는 ‘빅4’ 이용권은 3만원(현장구매 3만3000원), 6종을 운영할 수 있는 ‘빅6’ 이용권은 4만5000원(현장구매 4만8000원)이다.

현대IT&E는 ‘VR 스테이션 강남점’ 오픈을 기념해 사전 예매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29일까지 사전 예매한 고객에 한해 VR 콘텐츠 4종을 선택해 이용할 수 있는 ‘빅4’ 이용권을 구매하면 1회권을 추가 증정한다.

오픈 후 5일간 매장을 방문한 사전 예매 고객 대상으로 경품 이벤트도 열어, 추첨을 통해 애플 워치, VR 콘텐츠 ‘1+1’이용권 등을 증정한다. 또한 오픈 당일 ‘얼리 프리미엄 데이’ 이벤트를 열어,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 사이 예매한 선착순 200명 고객에게 3시간 동안 VR 스테이션 내 전 콘텐츠를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김형수 기자 hyung@g-enews.com 김형수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생활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