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SK이노베이션, 3분기 컨센서스 상회…화학사업 실적견인 전망”

기사입력 : 2018-11-05 08:1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최성해 기자]
KB증권은 5일SK이노베이션에 대해 3분기 컨센서스를 웃돌았다며 투자의견매수를 유지하고, 목표가를 24만5000원으로 하향조정했다.

3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14조 9,587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27.2% 증가하였으나, 영업이익은 8,359억원으로 13.3% 감소하였다.

재고관련 손익 감소로 인해 전분기 및 전년동기대비 영업이익은 축소되었지만 PX 스프레드 상승을 통해 컨센서스 (Fnguide 10/15기준 영업이익 8,098억원)를 상회했다는 평이다.

3분기 석유사업 영업이익은 4084억원 (OPM 3.7%)으로 전년대비 22.4% 줄었다.

2017년 3분기에는 허리케인의 영향으로 인해 일시적인 정제마진 급등의 시기였음을 고려하면 3분기 석유사업 이익은 긍정적인 실적으로 추정된다.

3분기 화학사업 영업이익은 3,455억원 (OPM 12.0%)으로 전분기 및 전년대비 모두 증가하였다.

전방산업 가동률 상승과 일부 PX설비 트러블로 인해 3분기 평균 PX 가격과 스프레드가 크게 상승하면서 실적호전으로 이어졌다는 지적이다.

윤활유사업 영업이익은 1,320억원 (OPM 16.0%)을 기록하면서 전분기대비 소폭 늘었다.

그룹3 기유판매 비중 확대와 유럽향 수출증가를 통해 경쟁업체대비 높은 수익성을 유지했다는 평이다.

한편 4분기 매출액은 15조 2640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21.6% 증가하지만, 영업이익은 6,658억원으로 21.2% 감소할 것으로 추정된다.

백영찬 KB증권 연구원은 "화학사업 영업익은 전년대비 증가할 것으로 판단된다”며 “PE/PP 수익성은 전년대비 하락하였지만, PX가격 강세가 지속되면서 화학사업 실적호전을 견인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최성해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최성해 차장 bada@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증권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