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행 중 화재' BMW 118d 추가리콜…쿨러 침전물 확인

기사입력 : 2018-10-12 13:5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BMW 1188d 모델이 추가 리콜될 전망이다.
국내서 판매중인 BMW 40여 개 차종 10만 6000대가 리콜 중인 가운데 118d 모델이 리콜 대상에 포함된다.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은 12일 민관합동조사단의 BMW 화재조사 과정에서 추가리콜 추진이 결정됐다.

조사단은 지난달 11일 BMW 118d 차량에서도 EGR 쿨러 침전물이 확인됐다며 흡기다기관 천공현상 등 현재 진행 중인 BMW 리콜 차량과 동일한 현상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BMW는 사고 예방차원에서 화재 가능성이 낮은 차종도 리콜 대상에 포함해 차량 대수, 시정방법 제작결함 시정의 구체적인 내용을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현재 BMW 화재조사가 끝난 것이 아니다”라며 “모든 가능성을 열고 BMW가 주장하는 EGR 결함 이외에 흡기 다기관 문제, 소프트웨어 등 다른 원인 등에 대해 철저하게 조사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방기열 기자 redpatrick@g-enews.com

방기열 기자 redpatrick@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