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CEP회기간 '장관회의 개최'...김현종 본부장 "창의-현실적 대한" 촉구

기사입력 : 2018-10-12 11: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글로벌이코노믹 전안나 기자]
오는 13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이하, RCEP) 제6차회 기간에 장관회의가 열린다.

이번 회의는 협상 가속화 차원에서 지난 장관회의(8.30~31, 싱가폴) 이후 한 달여 만에 개최하는 것으로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을 포함해 16개국 장·차관이 참석한다.

산업계 일각에서는 세계 인구의 절반과 세계 GDP의 3분의 1을 차지하는 거대 경제블록으로 RCEP 체결시 안정적인 교역·투자 기반 확보가 이루어질 수 있다는 관측이 나고오 있다.

RCEP 타결 시 한-아세안, 한-인도 등 기체결 FTA의 서비스 시장 개방 수준 대비 추가개방 효과 발생 예상에 대한 기대도 높다.

또, 기체결 FTA상의 복잡‧다양한 원산지 기준을 단순화하여 통일된 기준을 적용함으로써 수출입 기업들의 FTA 활용도 제고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김현종 본부장은 연내 실질타결을 위한 잔여 쟁점 해소 차원에서 각국이 기대수준을 상호조정하고, 국별 이익과 민감성을 함께 감안한 창의적이고 현실적인 대안을 마련해 나갈 것을 촉구했다.


전안나 기자 jan0206@g-enews.com

전안나 기자 jan0206@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