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안타증권, 비상장주식 중개 플랫폼 ‘비상장레이더’ 업그레이드

-비상장종목의 재무제표 및 IR자료 제공
-비상장주식 입고 및 거래고객 대상 각각 최대 5만원 캐시백 증정

기사입력 : 2018-10-10 09:5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사진=유안타증권 제공
[글로벌이코노믹 손현지 기자]
유안타증권이 비상장주식 중개 플랫폼인 ‘비상장레이더’를 업그레이드한다.

유안타증권은 비상장레이더에 비상장종목의 재무제표 및 IR자료를 추가 제공하는 등 업그레이드 하고 오는 12월말까지 비상장주식 입고 및 거래 고객을 대상으로 캐시백 증정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비상장레이더’는 유안타증권이 운영 중인 자체 비상장주식 전용 중개 플랫폼이다. 현재 162개의 비상장주식을 거래할 수 있다. 공신력과 전문성을 갖춘 유안타증권 전문 컨설턴트의 중개를 통한 안전한 거래가 가능해 거래 불이행에 대한 염려가 없다. HTS외에 MTS에서 비상장거래가 가능하다.

현재 서비스 중인 비상장주요 종목들의 개요 및 뉴스, 종목별 기준가격과 차트, 기업공개(IPO) 관련 투자정보를 제공중이다. 이번 업그레이드를 통해 일반 투자자가 알기 어려웠던 비상장종목의 ‘연결’ 및 ‘별도’ 재무제표, IR자료를 쉽고 편리하게 확인할 것으로 기대된다. 내년 2월부터는 고객 서비스 제고 차원에서 비상장주식 매매 고객의 양도소득세 신고대행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업그레이드를 기념해 올해 12월 31일까지 2017년부터 비상장주식 거래가 없었던 고객 대상으로 ‘비상장레이더’ 통해 거래 가능한 종목을 입고 또는 거래한 고객에게 금액에 따라 각각 최대 5만원을 제공하는 캐시백 증정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는 티레이더와 티레이더M, 홈페이지 및 영업점에서 비상장주식 중개약정 신청으로 참여 가능하다.

남상우 유안타증권 리테일금융팀장은 “유안타증권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비상장주식 투자정보를 활용해 많은 고객들이 성장 잠재력을 갖춘 비상장 종목에 투자할 수 있도록 관련 콘텐츠와 서비스를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손현지 기자 hyunji@g-enews.com 손현지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증권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