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훈 '나 혼자 산다' 컴백…'앙숙' 양관장과 복수혈전?

기사입력 : 2018-06-14 16:2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배우 성훈이 '나 혼자 산다'에 재출연한다. 사진=MBC
[글로벌이코노믹 김현경 기자]
성훈이 양 관장과 함께 헬스장이 아닌 수영장에서 포착됐다.

15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 / 연출 황지영, 임 찬)에서는 오랜만에 찾아온 성훈의 리얼라이프가 펼쳐진다.

성훈은 과거 '나 혼자 산다'에서 거침없는 '똥밍아웃'으로 웃음 폭탄을 투하한 것은 물론, 혼잣말 애교, 만찢남, 목욕 바구니 사랑까지 종잡을 수 없는 반전매력을 발산했다.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성훈의 재발견을 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독보적인 캐릭터를 구축했다.

특히 성훈은 자신의 헬스트레이너인 양 관장과 티격태격하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그는 양 관장에게 운동을 강요당하거나 음식을 강탈당해오며 짠내를 폭발 시켰고, 양 관장은 그런 성훈을 보며 즐거움을 감추지 못해 두 사람의 앙숙 케미가 성훈의 혼자 라이프에 큰 재미 요소로 자리잡은 것.

그러나 15일 방송에서는 함께 수영장을 찾은 두 사람이 관계의 전환점(?)을 맞이한다고 알려져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양 관장은 살면서 단 한 번도 수영을 배워 본 적이 없다 선언한 반면, 전직 수영선수인 성훈이 능숙한 수영 실력을 선보일 것을 예고했다고.

이처럼 스승에서 제자로, 제자에서 스승으로 상황이 반전된 두 사람이 수영장에서 세기의 대결을 펼친다고 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무엇보다 양 관장에게 항상 당하고 살았던 성훈인 만큼 그에게 제대로 복수할 수 있을 것인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거침없는 매력으로 다시금 레전드를 경신할 성훈의 복수 도전기는 15일(내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만날 수 있다.


김현경 기자 khk@

김현경 기자 khk@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