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방콕호, 美서부 연안서 해상 조난자 2명 구조

- 73분 만에 구조 작전 완료

기사입력 : 2018-06-13 09:5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구조된 조난자 2명(뒷줄 왼쪽에서 네 번째, 다섯 번째)이 ‘현대 방콕호’에서 하선하기 직전에 노창원 선장(뒷줄 오른쪽 첫 번째)을 비롯한 선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현대상선
[글로벌이코노믹 길소연 기자]
현대상선은 ‘현대 방콕호’가 美 서안에서 조난당한 미국 국적의 ‘ANNE(OCEAN ROW BOAT)호’ 조난자 2명을 안전하게 구조했다고 13일 밝혔다.

현대상선에 따르면 현대방콕호 노창원 선장을 비롯한 전 승무원은 ‘인명구조 매뉴얼’에 따라 침착하게 조난자 2명 모두를 안전하게 구조하고, 지난 12일(현지시간 11일 오후 4시 25분) LA항에 도착, 美 해안경비대(USCG)에 인계했다.

현대상선 관계자는 “이번 구조 활동으로 입항 일정이 다소 지연됐지만, 인도적 차원의 구조 활동으로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어 다행이다”라며 “악천후 속에서 조난자를 모두 안전하게 구조할 수 있었던 것은 평소 정기적으로 수행해온 비상대응훈련에 철저했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한편 ‘현대 방콕호’는 램차방(태국)→바리어붕따우(베트남)→카오슝→부산→로스엔젤레스→오클랜드→부산→카오슝→홍콩을 경유하는 6800TEU급 컨테이너선으로 23명의 승무원이 타고 있다.


길소연 기자 ksy@g-enews.com

길소연 기자 ksy@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