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유그룹, 대우전자 부평연구소 매각

기사입력 : 2018-06-12 08:3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대우전자 광주공장 전경. 사진=대우전자.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대유그룹이 대우전자의 전방위적 경영정상화 작업에 본격적으로 돌입했다.

대유그룹은 지난 7일 인천 부평구 청천동에 위치한 대우전자 부평연구소 매각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대지 7038㎡에 지하 1층과 지상 4층 규모로 매각 금액은 151억원이다.

조달 자금은 오는 8월 31일 잔금을 받게 되는 즉시 대우전자의 고금리 차입금 해결을 위해 투입될 예정이다.

앞서 대유그룹은 지난 4월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상대원동에 위치한 성남 물류센터도 매각한 바 있다. 지하 1층과 지상 3층 규모의 성남 센터는 총 183억원에 매각됐다. 이 매각 대금 역시 고금리 차입금 상환에 활용한다는 계획으로 오는 29일 잔금을 받을 예정이다.

이와 함께 대우전자의 재무구조 안정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대유그룹의 자체적인 자금 투자도 진행됐다. 지난 3월 약 100억원, 4월 70억원, 5월에는 50억원을 차례로 지원해 대우전자 재무구조 개선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대유그룹 관계자는 “대우전자 경영정상화를 위해 계획했던 중복자산 매각과 재무구조 개선 작업에 본격적으로 돌입하기 시작했다”며 “모든 작업이 순탄하게 이뤄지고 있는 만큼 대우전자의 재무구조도 빠른 시일 내에 안정적인 구조를 갖추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