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현대미포, 팬오션으로부터 1800TEU급 선박 2척 수주

-태국 방콕항 취항에 최적화된 '방콕믹스' 선종

기사입력 : 2018-06-10 08:00 (최종수정 2018-06-10 16:3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현대미포조선이 건조한 1800TEU급 컨테이너선. 사진=현대미포조선
[글로벌이코노믹 길소연 기자]
현대미포조선이 팬오션으로부터 3000TEU급 미만의 피더(Feeder) 컨테이너선 2척을 수주했다.

이번에 수주한 신규 선박은 1800TEU급 선박 2척으로 각각 오는 2019년 말, 2020년 초에 인도 예정이다.

1800TEU짜리 선박은 태국 방콕항 취항에 최적화된 선종으로, 이른바 '방콕막스'로 불린다.

현대미포조선이 건조한 방콕막스 컨테이너선 2척은 향후 아시아 역내 무역에 투입될 예정이다.

수주 계약금액은 아직 공개되지 않은 상태이다. 다만 업계에 척당 약 2300만 달러 수준일 것이라고 추정하고 있다.

또한, 이번 계약에서 추가 옵션은 포함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미포조선 관계자는 “선주와의 관계로 인해 계약 사항에 대해서는 확인이 불가하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미포조선은 올해만 일본 니센카이운(Nissen Kaiun)으로부터 4척, 이토추(Itochu Corp)로부터 최대 2척의 방콕막스 컨테이너선을 수주한 바 있다.


길소연 기자 ksy@g-enews.com

길소연 기자 ksy@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