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NH투자증권·GS건설, 문화방송과 여의도 MBC 부지 매매계약 체결

기사입력 : 2018-06-07 14:55 (최종수정 2018-06-07 17:2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왼쪽부터)구자중 MBC 본부장, 조능희 MBC 본부장, 변창립 MBC 부사장, 최승호 MBC 사장, 정영채 NH투자증권 사장, 정춘보 신영그룹 회장, 우무현 GS건설 건축부문 대표, 김일권 ㈜여의도MBC부지복합개발PFV 대표
[글로벌이코노믹 손현지 기자]

여의도 문화방송(MBC) 용지 복합개발 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신영은 7일 상암 MBC 사옥에서 여의도엠비씨부지 복합개발피에프브이와 만나 여의도 MBC 용지를 6010억원에 매매한다는 토지매매계약을 체결했다.

여의도MBC부지복합개발PFV는 지난달 NH투자증권-GS건설-신영 컨소시엄이 여의도 MBC 용지개발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만든 프로젝트금융투자회사다.

이번 계약은 MBC와 사전 협의를 거쳐 최종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NH투자증권-GS건설-신영 컨소시엄은 지난해 6월 여의도 MBC 용지 개발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여의도 MBC 용지 복합개발 사업은 1만7795㎡에 달하는 용지에 총 매출 약 1조2000억원대에 이르는 프로젝트다. 오피스와 오피스텔, 상업시설, 아파트가 들어서는 복합시설단지다. 내년 상반기에 착공, 2022년 하반기 준공이 목표다.

이날 계약식에는 최승호 MBC 사장과 정춘보 신영그룹 회장, 정영채 NH투자증권 사장, 우무현 GS건설 건축부문 대표, 김일권 여의도MBC부지복합개발PFV 대표 등이 참석했다.


손현지 기자 hyunji@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손현지 기자 hyunji@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증권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