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운규 장관, 중국 투자가 라운드테이블 개최

-5억 달러 유치 성과 올려.

기사입력 : 2018-06-05 11: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사진=산업통상자원부.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5일 중국 투자가 라운드테이블을 열고 5억 달러의 유치 성과를 달성했다.

백 장관은 이날 중국 북경 하얏트 호텔에서 중국 투자가들을 초빙해 투자가 라운드테이블을 개최했다. 중국 투자가 대상으로 장관급 투자유치활동이 재개되는 것은 사드 배치로 한중 갈등이 격화되던 2016년 이후 2년 만이다.

올해 행사에는 반도체와 바이오 등 유망 비즈니스 분야에서 12개 기업이 참석했다.

백 장관은 이날 한국 기업과 합작법인 설립, 기술제휴 등을 바라는 중국 기업에게 기업 간 매칭을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미 투자한 기업을 대상으로는 애로 사항을 집중 청취하고 증액 투자를 유도했다.

산업부는 라운드테이블을 통해 중국 투자자들로부터 약 5억 달러 규모의 투자신고를 마쳤다.

투자의향을 밝힌 기업들은 자동차와 소비재, 식료품, 바이오, 로봇, 신재생에너지 등 전통 제조업에서 신산업까지 그 투자범위가 광범위했다. 투자 방법도 단독 투자와 한국기업과의 합작법인 설립, 지분 투자 등 다양했다.

또한 한국의 자유무역협정(FTA) 플랫폼을 활용해 미국과 동남아 등 제3국으로 진출하려는 투자도 있었다.

산업부는 향후 중국 기업들의 한국 투자가 조기에 현실화되도록 노력해 ‘4년 연속 200억불 달성’이라는 목표를 착실히 이행해 나갈 계획이다.

백 장관은 “동북아에 전에 없는 협력 분위기가 조성되고 있는 바로 지금이 투자 협력을 확대할 수 있는 골든타임”이라며 “신산업 분야에서 국제표준 주도와 공동연구, 인적 교류 등 전방위적인 협력이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