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한파에 1분기 실업급여 역대 최고

-




요약봇beta
























글자 크기 변경하기


















-고용난 속 비자발적 실업자 증가 여파

기사입력 : 2018-04-15 12:2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일자리를 잃어 실업급여를 받는 고용보험 가입자 수가 올해 1분기 역대 최다를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15일 한국고용정보에 따르면 지난 1분기 실업급여를 받은 고용보험 가입자는 62만8000여 명으로 1년 전보다 4만여 명이 늘었다. 2010년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실업급여 총액도 1조5000억 원에 달해, 관련 통계가 집계된 2007년 이후 최대 규모로 늘었다.

각종 악재가 겹쳤다. 건설업 부진에 건설업은 물론 부동산업 고용 상황도 나빠졌다. 포화 상태인 도·소매업 취업자 수도 개인 자영업자를 중심으로 감소세를 이어갔다.

이중에서도 숙박·음식점업은 10개월 연속으로 줄었다. 과잉 경쟁 구조 속에 중국인 관광객 감소, 최저임금 인상 등 복합 악재가 겹쳤다. 교육서비스업 취업자 수도 큰 폭 감소했다.


온라인뉴스부 online@g-enews.com 온라인뉴스부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