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의 달인 을지로우동…어묵우동 단돈 3700원

기사입력 : 2018-01-14 09:5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생활의 달인'에 소개된 을지로 우동집은 어무욱동을 단돈 3700원에 판매했다.

[글로벌이코노믹 노정용 기자]
14일 오전 SBS에서 재방송된 '생활의 달인'에 소개된 을지로우동집이 화제다.

서울 중구 종로구 충무로에 위치한 을지로의 '동경우동'은 푸짐한 어묵우동을 단돈 3700원에 팔았다. 국물에는 으깬 감자와 명란젓에 절인 무를 푹 우려낸 육수를 사용했다.

'생활의 달인'은 이 집에 대해 "요즘 같이 추운 겨울엔, 이곳을 찾는 손님들의 발길이 더욱 늘어나는데 우연히 들렀던 손님들도 우동 맛을 보면, 단골이 될 수밖에 없다"고 소개했다.

단골 손님이 이어지는 이유는 예상치 못한 깊은 국물 맛의 우동을, 상상 이상의 저렴한 가격에 맛볼 수 있기 때문이다.

을지로 우동달인으로 선정된 권화선(71) 달인은 '생활의 달인'에서 "으깬 감자와 명란젓에 절인 무를 푹 우려내는 것이 간간하면서도 시원한 국물 맛을 내는 비법"이라고 소개했다.


노정용 기자 noja@g-enews.com 노정용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