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바코 중소기업 방송광고 지원 금액 확대

기사입력 : 2018-01-08 14:5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이하 코바코)가 혁신형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올해부터 지상파 방송광고 할인과 금액지원 규모를 확대한다.

[글로벌이코노믹 신진섭 기자]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이하 코바코)가 혁신형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올해부터 지상파 방송광고 할인과 금액지원 규모를 확대한다.

종전 2단계로 구분해 차등적으로 지원하던 제도를 통합 간소화하고, 중소기업들에게 3년간 방송광고 요금 7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지상파 방송광고 지원규모를 확대해 1사당 최대 75억원까지(종전 60억원) 지원가능하도록 했다.

이번 개선조치는 우수한 기술력에도 불구하고 마케팅 비용이 부족하여 방송광고 활용이 어려운 중소기업들에게 이른바 죽음의 계곡(Death valley)을 극복하고 스케일업 기업(고성장 중소기업)으로 성장하는 데 도움을 주기 위함이다.

혁신형중소기업 방송광고 지원사업은 코바코가 KBS, MBC 등 공영방송사들과 협력해 방송광고를 통한 사회적 책임을 강화하고자 지난 1998년부터 시행하고 있다. 2017년까지 총 2701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2730억원을 지원했다.

코바코는 방송광고비 할인 지원사업과 더불어 방송광고 소재 제작비 부담으로 방송광고를 집행하지 못하는 중소기업들을 위해 방송통신위원회와 코바코가 방송광고 소재 제작비를 지원하는 중소기업 방송광고 활성화 사업을 진행중이다.

이 사업은 우수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TV 광고는 제작비 50%(최대 5000만원), 라디오 광고는 제작비 70%(최대 350만원) 한도 내에서 방송광고 소재 제작비를 지원하고 있다.


신진섭 기자 jshin@g-enews.com 신진섭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