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평창올림픽 기간 인천-양양 간 '환승 전용 내항기' 운영

기사입력 : 2017-12-27 12:5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사진=대한항공
[글로벌이코노믹 길소연 기자]
대한항공이 평창동계올림픽 기간에 인천-양양 간 환승 전용 내항기를 운영한다. 환승 전용 내항기는 지방에서 출발해 인천공항에서 국제선으로 환승하는 승객들을 위한 국내선 연결 항공편이다.

이에 따라 올림픽 기간에 양양을 찾는 해외 여행객들의 탑승 수속이 한결 수월해질 전망이다.

27일 대한항공에 따르면 내년 2월 1일부터 2월 27일까지 인천-양양 구간 환승전용 내항기를 운영한다.

대한항공은 "이번 인천-양양 간 환승전용 내항기는 인천공항을 통한 국제선 환승 시에만 이용이 가능하다"며 "인천-양양 단독 구간은 이용이 제한된다"고 밝혔다.

한편 앞서 대한항공은 인천-부산에 이어 인천-대구 간 ‘환승 전용 내항기’를 운항한다고 밝힌바 있다.


길소연 기자 ksy@g-enews.com 길소연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