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故)김광석 아내 서해순 "제 말이 거짓이면 할복자살 하겠다"

기사입력 : 2017-10-12 17:2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딸 서연 양의 사망에 대한 의혹을 받고 있는 가수 고 김광석의 부인 서해순 씨가 12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 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고(故)김광석 씨의 아내 서해순 씨가 경찰에 출석한 가운데 그의 발언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2일 오후 서해순 씨는 피고발인 신분으로 서울지방경찰청에 출석했다.

이날 서해순 씨의 목소리는 다소 격앙됐다.

그는 "시댁에서 딸 서연이 밥 한번 챙겨 준 적도 없다. 혼자 남은 여자로서 불합리하고, 제가 마치 역할을 안하고, 단지 여자라는 것 때문에 결혼해서 시댁이 여자의 재산을 다 가져가야하고, 장애우가 있어도 도와주지도 않는다"며 "제 말이 거짓이면 저는 여기서 할복 자살을 할 수 있다. 김광석과 이혼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취재진 앞에 선 서해순 씨는 특히 이상호 기자에 대해 수위 높은 비난을 하기도 했다.

서해순 씨는 이상호 기자를 향해 "이상호 기자가 무엇을 위해 이런 의혹을 제기하는지 모르겠다"며 "이상호 기자가 정의를 위한다고는 하지만 그가 고발뉴스에 대해서도 의문이 들 따름이다. 그분의 정신 상태가 정상인지도 의심스럽다"고 토로했다.


최수영 기자 nvi203@g-enews.com 최수영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