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미 ITC "나노테크, 아스펜 에어로겔 특허침해 예비판결"

공유
2

미 ITC "나노테크, 아스펜 에어로겔 특허침해 예비판결"

center
자료=아스펜 에어로겔
[글로벌이코노믹 노정용 기자] 미국 절연제 제조업체인 아스펜 에어로겔(Aspen Aerogels)이 아시아 기업을 대상으로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nternational Trade Commission)에 제기한 특허 침해 소송에서 특허 침해 예비 판결이 나왔다.

2일(현지 시간) ITC에 따르면 메리존 맥나마라(MaryJoan McNamara) 행정판사는 "중국 기반의 광둥 앨리슨 하이테크(Guangdog Alison High-Tech Co.)와 한국에 기반을 둔 나노테크(Nano Tech Co.)가 아스펜이 보유한 에어로겔 절연재 특허를 침해했다"고 판결했다.
앨리슨 하이테크와 나노테크는 아스펜의 특허 주장이 유효하지 않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맥나마라 판사는 아시아의 두 회사가 이를 증명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ITC는 내년 1월 29일까지 최종 판정을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아스펜 에어로겔은 지난 2016년 5월 두 회사가 단열재를 제조하기 위한 재료 및 방법에 대해 회사가 보유한 특허를 침해하여 미국에 단열재를 수입했다고 주장하며 ITC에 불만을 제기했다.


노정용 기자 noj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