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황하나 "박유천 이별 기사 가짜뉴스, 이별 통보한적 없어"

공유
8

황하나 "박유천 이별 기사 가짜뉴스, 이별 통보한적 없어"

center
황하나 인스타그램 화면 캡처
황하나씨가 예비신랑 박유천과 이별 기사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 가짜뉴스"라고 전해왔다.

황하나씨는 이와관련한 보도에 대해 기자에게 메일을 보내 "거짓기사인데 좀 지워주세요"라며 "이별을 통보한 적도 없고 보도 내용들이 전부 처음듣는 소리다. 거짓"이라고 말했다.
사실 확인을 위해 기자가 직접 황하나씨와 통화한 결과 "해당 보도매체와 가족 중 누군가가 약간 친해서 벌어진 해프닝"이라고 해명했다.

한편 중앙일보는 황하나씨의 소식을 다루면서 측근과 단독인터뷰를 했고, 그 과정에서 황하나씨가 박유천과 사귀면서 논란과 루머에 휩싸여 힘들어 한다고 보도했다. 또 힘든 마음 때문에 박유천에게 이별을 통보하기도 했다고 전한 바 있다.


백승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