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한 인버스 WTI 원유선물 ETN, 한달 수익률 20% 달성

공유
0


신한 인버스 WTI 원유선물 ETN, 한달 수익률 20% 달성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김대성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7월 ETN(상장지수증권) 수익률 TOP5에 자사 상품 4개가 올랐다고 6일 밝혔다.

신한금융투자가 운용하는 ETN은 7월 한 달 간 상장된 시장 전체 ETN 43개 종목 중 4종목이 수익률 TOP5에 이름을 올렸다. 수익률TOP 5 점유율 80%이며, 평균 수익률은 13.67%를 기록했다. 같은 기간 종합주가지수는 3% 이상 하락했다.
수익률 1위에 오른 신한 인버스 WTI원유 선물 ETN(H)은 한 달 간 20.44% 수익률을 보였으며, 신한 인버스 브렌트원유 선물ETN(H)이 15.98% 수익률로 2위를 차지했다. 뒤를 이어 신한 인버스 구리 선물 ETN 9.74%, 신한 인버스 금 선물 ETN(H)이 8.54% 수익률을 기록하며 TOP5에 올랐다. 신한 USD K200선물 바이셀 ETN도 8.44% 수익률로 6위를 기록했다.

한달 간 평균 10% 이상의 수익률을 시현한 ETN TOP5 상품들을 보면, 기초자산이 원유, 구리 등 원자재라는 점과 인버스(하락시 수익 발생) 구조라는 점이 특징적이다. 유가 하락으로 20% 가량의 수익이 발생한 신한 인버스 WTI 원유 선물 ETN(H)과 신한 인버스 브렌트 원유 선물 ETN(H), 그리고 달러환산 코스피를 역으로 추종하는 신한 USD K200 선물 바이셀 ETN이 대표적인 상품이다.

신한금융투자 에쿼티파생부 윤채성 ETN 운용팀장은 “그동안 국내에는 원자재 가격 상승에만 투자할 수 있고 원자재 가격 하락 시에는 마땅한 투자처가 없었다”며 “인버스 WTI/브렌트 원유선물ETN과 같이 원자재 가격이 하락할 때도 수익을 얻을 수 있는 상품을 출시했다”고 설명했다.


김대성 기자 kimds@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