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자산운용 고배당포커스펀드 순자산 3천억 돌파

기사입력 : 2015-08-06 10:3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left
[글로벌이코노믹 김대성 기자]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재무적 안정성이 우수하고 주기적인 배당을 하는 기업을 발굴해 투자하는 ‘미래에셋고배당포커스펀드’가 연초 이후 1800억원이 증가하는 등 배당주 펀드 중에 가장 높은 수준의 자금유입을 기록하며 순자산 3000억원을 돌파했다고 6일 밝혔다.

이 펀드는 바텀업(Bottom UP) 리서치에 따라 KOSPI 대비 150%~250% 수준의 고배당 성향을 갖춘 기업을 선별하되, 차별화된 경쟁력을 통해 장기 성장할 수 있는 기업을 찾아 투자한다.

또한 핵심 경쟁력을 갖춘 고배당 성향 기업주, 안정성이 뛰어난 대형 고배당주, 시장 대비 높은 배당률을 가진 전통적 고배당주, 배당성향 상향 가능 종목 및 우선주 등 5가지의 테마로 배당 주식을 선별, 테마별로 비중을 조절해 배당 수익을 높이는 전략을 추구한다.

모펀드 기준, 6개월 및 1년 수익률은 24.71%, 32.85%로 장단기 우수한 성과를 시현하고 있으며 3년 수익률은 76.07%로 배당주 펀드 중 가장 높은 성과를 기록하고 있다.

미래에셋고배당포커스펀드 이 외에도 미래에셋자산운용의 다양한 주식형 상품이 시장을 리드하고 있다. 미래에셋한국헬스케어펀드와 미래에셋가치주포커스펀드의 1년 수익률은 72.38%, 44.40%로 각각 헬스케어와 가치주펀드 중 가장 높은 성과를 나타내고 있으며 미래에셋성장유망중소형주펀드 또한 1년 수익률이 50.62%로 중소형주 섹터에서 최고 수준의 성과를 기록 중이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리서치를 중심으로 운용시스템을 강화하면서 모델포트폴리오(MP)를 10여개 이상으로 다양화하고 MP복제율을 70% 이상으로 확대했다. 또한 경쟁력 있는 기업을 발굴, 장기 투자를 통해 매매회전율을 100% 이하로 유지하는 등 간접비용을 최소화해 수익률을 높일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김대성 기자 kimds@ 김대성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증권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